2007다음세계N호주방

즐거운 호주방을 위하여~(2007-04-25) - 호주땍

작성자
bizperth
작성일
2020-08-24 23:53
조회
11
음...우선 매일 눈팅만 하다가 첨으로 글을 쓰네요.

호주 와서 산지가 얼마 안되서(한 2년 정도...) 아직은 모든게 재밌고 낯설고 그렇지만.

그나마 호주의 소식을 이 곳에서 많이 접했어요.

우째....살면서도 잘 모르고 있는게 많은지~

 

호주/NZ 방을 보면서....너무도 험난한 곳이라고 느끼면서...이글을 씁니다.

말 한 마디 잘못하는 순간 악플과 욕설과 힐난을 받아야 할 것을 각오하면서요.

물론 전 그렇게 심각하게 사는 사람이 아니라서 별로 그런 호응을 받을만큼의

글을 올리지는 못할 것 같네요.

그저 하루하루를 조금이나마 덜 지루하게 살려고 하는 편이라서요.

그런데 생각만큼 지루하게 살지 않는다는게 쉽지 않아서 이렇게 호주/NZ방에

동참해 보려고 합니다.

 

뭐든 재밌는거 나누고 싶은 이야기를 함께 나누고 싶어서요.

여기 오시는 모든 분들이 처음 방문하셨을때에는 그런 맘으로 오셨을거라 생각이 들어요.

뭐...사람인지라 이야기를 하다보면 언성이 올라갈 수도 있고 내려갈 수도 있고

그런거 아니겠어요?

또, 말이 아니라 글이다 보니 오해를 불러 올 경우도 생기는거구요.

 

자자.....다들 초심으로 돌아가서 우리 재밌게 살아 봅시다.

누구...재밌는 이야기거리....콩알콩알 사는 이야기거리 좀 있으시면 풀어봐 주세요.

 

우선...제가 하고 싶은 이야기는 오늘이 ANZAC DAY 라는거.

솔직히 한국에 계신 분들께 "오늘이 ANZAC DAY라서 휴일이야..."그러면...

"그게 무슨 날인데?"

"아...그게 전쟁 기념일이라고 하긴 그렇고 갈리폴리라고 터키에~우짜고~"

"한국의 6.25? 여긴 휴일 아니잖아.. 아님 현충일?"

"아니...현충일은 11월 11일날 비스무리한거 있고....그게 거시기 뭐시냐...."

늘 이런 식이랍니다.

물론 저도 워낙 TV의 영향과 초기 영어학원(AMES 맞나? 갑자기 쓸려니 가물하네요~)

TAFE 에서 하도 교육을 받아서 ANZAC DAY가 어떤 유래인지는 잘 알고 있는데...

막상 설명하다보면 늘 이런 식이 되더군요.

호주는 글쎄...솔직히 개인적인 의견으론(아....무서운 답글이 달리면 안되는데~)

퇴역 군인들에 대한 예우가 각별한것 같아요. 참 보기 좋더라구요.

뭐...물론 이런 날들에 즈음해서 미디어 등에서 부각 시키는 경우도 많지만...

짧은 기간 동안 본 내 느낌은 군인들에 대한 예의나 존경이 각별하다는 거였어요.

6.25 참전하신 분을 아는데 종종 그런 이야기를 듣다보면 더 그렇구요.

한국에선 워낙에 이런 분들 관리가 소홀하잖아요.

"내가 그 어린 나이에 전쟁 참가해서 죽기 살기로 싸웠는데 나라가 나에게 무엇을

해주고 있냐~" 이러시면 제가 갑자기 할 말이 없어지더라구요.

이제와서 금전적인 것을 바라는 것이 아니라 뭔가 거기에 대한 예우와 후세들의 존경을

이야기 하시는게 아닐까 싶어요.

 

암튼...오늘 ANZAC DAY임을 어제도 알았으면서 미리 장을 보지 못해서 오늘 손가락

빨고 있습니다. WOOLWORTH가 문을 닫아 버렸네요. 늦게 열겠죠? 아니면 안되는데~

 

비가 엄청스럽게 길고 굵게 내립니다.

호주는 비가 안 오면 엄청나게 안 오고...한번 오면 징글맞게 오래 내리는거 같아요.

이눔의 비는 언제까지 내리려나...주말에는 해가 나야하는데...

아줌마라 빨래 걱정이 된답니다.

 

======================================================

 

 
dot04.gif짭짤한쪼꼬렛 반 갑습니다. 저에겐 님과 같은 실생활 정보가 더 소중합니다. 단순 지식들은 인터넷 뒤지면 찾을 수 있거든요. 저는 우리 가족들의 생활터전을 호주로 변경하려고 하기에, 선배 이민 가족들의 생활을 알고 싶습니다. 앞으로 훈훈하고 좋은글 기대합니 다..^^삭제 04-25
 
dot04.gif gold fish 저 도 이곳에서 많은 분들이 유익한 정보를 교환한다던가 서로 힘 든 이민생활의 애환을 나누는 장이 되기를 바랍니다. 그러기 위 해서 단어 사용하는데 있어 좋은말,예쁜말들 을 사용했으면 합니 다. 처음 이민 와 드 라이기 없어 헤어드라 이기로 빨래 말렸던 기억이 04-25
 
dot04.gif호주땍 쪼 꼬렛님...제가 많은 정보를 드리면 좋은데~아직은 여러모로 초보라~많이 부족해서 요~글구 gold fish님..드라이기라...전 여전히 없구요~걍 세탁기 하나 믿고 살구요~ 호주의 햇빛만 믿고 살아요~ㅎㅎㅎ종종 햇빛이 배신을 하지만요~ 04-26
 
dot04.gifjune 믿지마세여..저도 초기에 한동안 햇빛믿고 하다가..근 2주 뒷뜰에 널어 놓구(unit에 살앗음)..하다가 하루 방심한사이에..양말 한쪽 남기고 누가 다 걷어 갔더라구여..ㅜㅜ 04-26
 
dot04.gif gold fish 호 주 햇빛 강하니 빨 래 널으실 때 창넓은 모자 쓰시고 너세 요...저처럼 주름 만 들지 마시고...^^ 그 리고 unit에선 june님 경우처럼 빨래(이불, 운동화)훔 쳐가는 일도 있으니 조심하셔요(한국산 탐내거던요^^) 즐거운 쇼핑데이네 요...
전체 0

전체 45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이곳에선 2006년~2008년 다음 세계n 호주/뉴질랜드방 회원분들의 글을 보관하고 있습니다.
bizperth | 2020.08.25 | 추천 0 | 조회 153
bizperth 2020.08.25 0 153
455
호주교민에 이어 '호주사회'란? | Christhills shin**** 2009.01.24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64
bizperth 2020.08.29 0 64
454
제가 생각하는 영어공부 방법론! 2009.01.31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66
bizperth 2020.08.29 0 66
453
마지막 인사올립니다..^^ 2009.01.28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63
bizperth 2020.08.29 0 63
452
호주이민자 영구출국에 대해(조회/추천수 없애기ㅋㅋ) 2009.01.27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54
bizperth 2020.08.29 0 54
451
호주'교민'이란? 호주 '교민사회'의 가치는? 2009.01.24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61
bizperth 2020.08.29 0 61
450
내가 호주방에 글 쓴 이유와 바라는 점 2009.01.23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55
bizperth 2020.08.29 0 55
449
그래도 수준떨어지는 분만 있는건 아니었습니다.그쵸? 2009.01.23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71
bizperth 2020.08.29 0 71
448
이민갈때 가져갈 가전제품은?? 2009.01.22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48
bizperth 2020.08.29 0 48
447
000님이 올린 글들을 보면서,,,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59
bizperth 2020.08.29 0 59
446
글 지우시라니깐 고집은..ㅋㅋ(이민관련 몇몇 비자) 2009.01.19 - Christhills
bizperth | 2020.08.29 | 추천 0 | 조회 63
bizperth 2020.08.29 0 63